SEARCH






 
피부 노화를 관리하는 측면에 있어, 20대와 50대 고객을 위한 조언이 같아서는 안 된다. 조기 노화의 위험에 처한 2030세대부터 더 이상 노화를 숨길 수 없는 4050세대까지, 각 세대별 노화 단계에 따른 구체적인 피부 관리 코칭법과 차이점을 살펴보자.







노화는 어느 누구도 결코 피할 수 없는 생물학적 변화 과정으로 전 연령대에 걸쳐 진행된다. 물론 개인에 따라 노화가 진행되는 속도와 정도에 차이는 존재하지만, 나이대별로 두드러지게 나타나는 노화의 징후는 조금씩 다르며, 이를 관리하기 위해 집중해야 할 요소에도 분명한 차이가 있다.

예컨대, 깊은 주름이나 탄력 처짐, 기미 등과 같이 전형적인 노화 현상은 4050세대에서 가시적으로 드러나는 데 반해, 비교적 젊은 2030세대의 경우 당장 눈에 띄는 노화의 징조는 없어도 노화가 점진적으로 진행되는 과정에서의 특징적인 변화가 뒤따르기 시작하는 것.

때문에 에스테티션은 시간의 흐름에 따라 피부 안팎으로 어떠한 변화가 일어나는지 노화에 대한 큰 틀에서의 이해를 바탕으로, 각 연령대별 노화 관리를 위한 디테일한 가이드라인을 갖추어야 한다.

더욱이 최근에는 나이가 들면서 자연스럽게 진행되는 노화의 개념을 넘어, 젊은 연령층에서 환경오염, 식습관, 수면부족, 스트레스, 과도한 스킨케어 등 외인적 영향으로 인한 조기 노화의 위험성이 강조되고 있기에, 다양한 노화의 시그널을 종합적으로 파악하고 이를 극복하기 위한 개별화된 코칭이 중요하다.

즉, 에스테티션은 전문 트리트먼트와 홈케어 제품 추천 이상으로 스킨케어 루틴, 코스메틱 성분, 뉴트리션, 라이프 스타일 영역에서 고객이 올바른 방향성으로 노화를 관리할 수 있도록 지원해야 한다.









성인이 되면 사춘기에 시작되었던 여드름이 완화되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간혹 증상이 이어져 성인 여드름 형태로 발전하거나 생리주기 호르몬 변화, 스트레스 요인에 따라 트러블을 경험하는 경우가 있다.

20대 초반에는 자연적인 피지 생산량이 적절하게 유지되고 진피층이 치밀한 구조를 이루어 전반적으로 피부가 촉촉하고 유연하며 탄력이 있는 편이나, 20대 중후반을 기점으로 노화가 시작되면서 유수분 밸런스가 무너져 탈수 현상이 나타나거나 콜라겐 섬유의 생성이 매년 약 1%씩 감소하기 시작해 피부 두께가 얇아지고 탄력이 저하되기도 한다.

또한 불규칙한 생활 패턴과 누적된 스트레스, 흡연 및 음주로 인해 피부 결이 거칠어지며 피곤한 안색을 갖는 경우가 많고, 눈가나 미간 등 조직이 얇은 부위를 중심으로 표정 변화에 따른 잔주름이 서서히 드러나기 시작한다.

20대는 유독 SNS의 영향을 많이 받는 세대로 인스타그램이나 유튜브 채널에서 추천하는 화장품이나 스킨케어 루틴을 비교적 쉽게 수용하는 경향이 있으며, 보톡스, 필러, 레이저, 스킨부스터 등 피부과 시술을 선택하는 데 망설임이 없다.





20대를 위한 노화 관리 코칭 포인트

당장 눈에 띄는 변화가 없어 자각하지 못할 뿐 조직 차원에서 노화는 이미 서서히 진행되고 있습니다. 시간이 지날수록 피부의 핵심 구성물질이 감소하면서 안색이 칙칙해지고 피부가 탄력을 잃게 됩니다.
20대는 예방적 자세를 취해야 하는 시기로, 현재의 건강한 컨디션을 유지하는 차원에서 꾸준한 관리가 필요합니다. 오늘의 좋은 습관이 내일의 피부를 더 좋게 만들 수 있다는 것을 꼭 기억하세요.
숙련된 테라피스트에게 맞춤 페이셜 트리트먼트를 가능한 정기적으로 받고, 본인의 피부 타입에 맞는 홈케어 제품과 루틴을 찾기 위해 SNS 대신 전문가에게 조언을 구하세요.
피부에 과한 자극을 주는 필링이나 피부과 시술을 자주 반복하면 피부 장벽이라는 보호층이 손상되거나 오히려 피부에 염증을 유발하여 노화를 앞당기는 트리거가 될 수 있으니 강도와 주기를 적절히 조절하세요.
피부가 최적의 유수분 밸런스를 유지할 수 있도록 히알루론산, 세라마이드, 스쿠알렌, 호호바오일 등이 함유된 앰플이나 에멀전, 크림을 데일리 스킨케어로 사용하세요.
자외선의 영향력은 피부에 계속해서 누적되기에 계절, 날씨, 장소에 관계없이 매일 SPF 30 이상의 자외선 차단제를 반드시 사용하세요. 스마트폰이나 노트북에서 나오는 광원을 고려하여 블루라이트 차단 및 항산화 효과를 겸비한 제품이라면 더욱 좋습니다.
자극적인 식습관, 밤낮이 뒤바뀐 생활 패턴, 잦은 음주와 흡연, 무리한 다이어트, 만성 스트레스는 노화의 속도를 인위적으로 가속화할 수 있기에 피부 건강을 해치는 일상 속 습관에 대해 경계해야 합니다.









본격적인 노화의 변곡점이 찾아오는 시기로, 그동안 노화 관리의 중요성을 크게 느끼지 못한 이들조차 세월의 흐름을 차차 체감하며 피부 노화를 경험하게 된다. 인간의 수명을 80세로 가정했을 때 34세에 첫번째 노화 가속기를 겪는다는 연구 결과에서 미루어 볼 수 있듯이, 이 시기에는 노화가 급진적으로 진행되며 그로 인해 피부 전방위적으로 노화의 징후가 눈에 띄게 나타나기 시작한다.

30대 초반에는 잡티와 기미, 잔주름이 가시적으로 두드러지고, 중후반으로 갈수록 눈가나 입가 위주로 주름이 깊게 자리를 잡거나 양 볼의 볼륨이 감소하고 하관 위주로 조직이 처지면서 얼굴 윤곽이 둔해진다. 또한 20대의 젊고 건강한 피부와 비교했을 때, 30대의 피부는 세포의 재생 속도가 지연되면서 각질이 제때 탈락하지 못해 피부 결이 거칠어지고 안색이 칙칙해 보이기 쉽다. 이 밖에도 피지선의 분비 기능이 저하되면서 피부 건조 현상을 경험할 수 있다.

아무리 동안 피부를 자랑해도 30대에 접어들면 예외 없이 노화 방지를 위해 주름 개선 목적의 기능성 화장품이나 피부과 시술에 적극적으로 투자하기 시작하며, 이를 통해 즉각적인 변화를 추구하는 경향이 있다





30대를 위한 노화 관리 코칭 포인트

→ 30대는 노화의 징후가 눈에 띄기 시작하는 시기로, 나이가 드는 것 외에도 가정과 일, 기타 생활 환경에서 비롯되는 스트레스 요인이 피부 노화에 큰 영향을 미칩니다. 아직 충분히 승산이 있는 시기이기에, 노화의 신호를 중요하게 여기고 적절히 관리하면 노화의 속도를 크게 낮출 수 있습니다.
→ 대개 사회경제적으로 안정되기 시작하면서 제품과 관리에 적극적으로 투자하는 경향이 있는데, 한 번에 너무 큰 변화를 주는 건 오히려 피부를 손상시켜 노화를 촉진할 수 있기에 완급 조절이 중요합니다.
→ 여성의 경우, 임신이나 피임약을 복용함으로써 특정 호르몬이 활성화되어 색소침착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평소 자외선 차단에 힘쓰고 비타민 C 등 브라이트닝 성분을 통해 안색을 균일하게 유지해보세요.
→ 주기적으로 화학적 산(Acid) 성분을 사용해 피부 표면 아래 세포의 재생 주기를 정상화해주세요. 건조하고 두꺼운 피부의 경우 AHA 성분을, 피부가 얇고 예민한 경우 PHA 성분을 추천하고, 이러한 성분은 모두 각질세포의 결합을 끊어내는 동시에 수분을 끌어당기는 성질을 지녀 수분 공급까지 가능합니다.
→ 앰플이나 크림을 고를 땐 너무 가볍지 않은 질감에, 노화를 방지하는 항산화 성분이 포함된 제품을 선택하세요. 항산화 성분은 칙칙한 안색을 밝히고 자외선에 의한 손상을 복구하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
→ 아직까지는 피부가 어느 정도 탄력을 유지하고 있지만 눈가나 팔자, 턱선 위주로 주름이나 처짐 현상이 도드라지기 시작했다면, 부위별로 집중 링클 케어를 시작해주세요.
→ 피부 조직의 신진대사가 크게 둔화되기 시작하므로 혈액 및 림프순환을 촉진하기 위해 페이셜 마사지를 시도해보세요. 얼굴 근육의 이완 및 강화를 도와줄 페이스 피트니스 동작을 병행하면 표정 주름 및 얼굴 윤곽 관리에 시너지 효과를 더할 수 있습니다









40대가 되면 다양한 노화의 징후가 피부 위로 완연히 드러나며 더 이상 나이를 숨길 수 없게 된다. 20대 중반 이후 서서히 줄어들기 시작한 콜라겐이 40대에 접어들면 절반 수준으로 감소하고, 이와 같은 섬유성 단백질 사이를 메우던 기질 역시 고갈되어 조직 사이에 틈이 생겨 피부가 탄력을 잃게 된다.

뿐만 아니라 지방층이 위축되고 근육 또한 중력에 의해 지속적으로 하강하면서 주름이 굵게 자리잡고 피부 볼륨과 얼굴 윤곽이 크게 무너지며 눈 밑 꺼짐, 팔자주름, 심술보, 이중턱 등의 형태학적 변화가 동반된다. 또한 각질층에서의 세포 교체 주기가 20대보다 대략 2배 가까이 느려지고, 피지선의 기능이 급격하게 저하되면서 피부가 극도로 건조하고 거칠어진다.

한편 여성의 경우, 40대 중후반을 기점으로 난소의 노화로 여성호르몬의 분비가 서서히 감소하기 시작, 갱년기 호르몬 불균형으로 인해 피부 건조, 여드름, 기미, 안면 홍조, 탄력 저하 등 노화와 관련된 여러 문제들이 눈에 띄게 나타나게 된다.

이 세대는 노화 관리를 위해 화장품에만 의존하기보다 강력한 효과가 입증된 시술이나 전체론적 접근 방식을 선호하곤 한다.





40대를 위한 노화 관리 코칭 포인트

→ 40대부터는 맹목적으로 젊음을 좇기보다 나이에 맞는 자연스러운 아름다움을 찾기 위한 노력이 필요합니다. 이 시기에는 현재의 노화 징후를 개선하고 앞으로의 노화를 방지하는 차원에서, 예방과 관리를 위한 조치가 모두 포함되어야 합니다.
→ 이전보다 높은 수준의 전문 트리트먼트와 꾸준한 홈케어가 필요하며, 에스테틱이나 피부과에서의 케어뿐만 아니라 그 효과를 지속하기 위해 평소 생활습관의 교정이 반드시 동반되어야 합니다. 현재 내 피부는 지난 세월 동안 스스로 내린 선택의 결과이기 때문입니다.
→ 진피층을 타깃으로 한 고강도의 필링이나 스피큘, MTS 관리를 주기적으로 받아 노화된 피부 세포의 재생 시스템을 활성화하고 회복력을 최대치로 끌어올려주세요.
→ 피부 탄력에 핵심 역할을 하는 진피층을 견고하게 유지하기 위해 콜라겐, 히알루론산을 직접 보충하거나 이들의 생성을 자극하는 비타민 C, 레티놀, 펩타이드, 성장인자 등 스킨케어 성분을 추가해주세요.
→ 노화가 진행될수록 피부의 건조함이 심해지기에 수분감 위주의 가벼운 보습제보다는 세라마이드, 스쿠알렌 등 지질의 함량이 높고 크림, 오일, 밤 타입으로 비교적 질감이 무거운 제품을 선택해주세요.
→ 노화의 징후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필요에 따라 레이저나 보톡스, 필러 등 전문 시술을 병행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 노화가 더 빠르게 진행되지 않도록 갱년기 호르몬 불균형 현상을 컨트롤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전문 아로마 테라피를 받거나 균형 잡힌 식단을 유지하며 적당한 근력 운동을 병행하세요









아무리 관리에 힘써도 50대에 접어들면 호르몬 변화와 세포 회전율의 저하로 인해 피부 장벽 약화, 깊은 주름, 잡티 및 기미, 볼륨 상실, 윤곽 변화 등 노화의 징후가 매우 뚜렷하게 드러날 수밖에 없다. 특히 여성의 경우 50대 전후로 폐경기에 진입하며 에스트로겐 수치 감소로 인한 여러 증상을 경험하게 된다.

대표적으로 피부가 수분을 유지하는 능력을 잃어 극도로 건조해지고, 진피층 섬유아세포의 생산성이 급격하게 떨어지면서 새로운 콜라겐 및 엘라스틴 섬유와 히알루론산 기질이 만들어지지 못하게 된다. 이로써 피부의 탄성이 계속해서 떨어지고 수분 보유력이 감소하며 상처 치유 및 재생 기능 역시 저하된다.

호르몬의 영향을 배제하더라도 세포 자체의 신진대사가 저하되고 표피와 진피가 서로 접하는 경계부가 편평해지면서, 피부 두께가 얇아지며 외부 자극에 대한 취약성이 증가하는 한편 표피로의 영양 공급이 줄어들게 된다.
오랜 시간 누적된 자외선 손상의 징후가 더욱 두드러지며, 반복되는 표정 습관과 지방층의 감소, 중력의 영향으로 인해 주름과 하관 부위의 처짐 현상이 심화된다.

50대는 트렌드에 큰 관심이 없으며 광고나 인플루언서의 속임수에 흔들리기보다 브랜드 충성도가 높은 편으로 일상에서 현실적인 변화를 안겨줄 수 있는 제품을 선호한다.





50대를 위한 노화 관리 코칭 포인트

→ 호르몬 변화와 느린 신진대사로 인해 피부가 더 얇고 약해지는 것이 당연한 일입니다. 이는 결코 피할 수 없는 자연스러운 삶의 여정이기에 피부의 변화를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세요.
→ 노화 관리를 시작하기에 결코 늦은 때는 없으므로 기존 뷰티 루틴에 약간의 변화를 더해 젊음을 연장해보세요. 그 중에서도 충분한 보습과 자외선 차단, 항산화 관리는 절대 타협하지 않길 바랍니다.
→ 피부 두께가 자연적으로 얇아지고 장벽 기능이 떨어지기에 고강도 필링에 주의하고, 대신 피부 세포의 신진대사율을 높이는 차원에서 순한 효소 성분이 담긴 클렌저를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 세포에 수분을 보충하며 깊은 주름을 채우기 위해 히알루론산 세럼을 사용하거나 연약한 피부의 보호 장벽을 강화하고 깊은 영양을 공급하기 위해 세라마이드 크림, 식물성 오일을 추가해보세요.
→ 피부 외에도 눈가를 비롯하여 입술, 목 부위의 건조, 주름, 처짐을 간과하지 마세요. 전용 제품을 사용하여 보습과 영양을 집중적으로 공급하는 것이 좋습니다.
→ 전문가에게 주기적으로 페이셜 테크닉을 받으면 혈류를 개선하고 불필요한 체액의 축적을 줄이며 얼굴 윤곽을 조각하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
→ 폐경기 피부 문제의 근본적인 해결을 위해 눈에 띄지 않는 부분까지 아울러 그 균형을 되찾아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항산화 효과가 뛰어난 채소와 과일, 식물성 단백질 위주로 식단을 꾸리고, 꾸준한 근력 운동과 함께 일상 속에서 아로마 오일을 활용해 불안정한 심신을 다스려주세요.